본문바로가기

상단 사용자메뉴



보도자료

홈으로 > 의회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제목 고양시의회 건설교통위원회, 킨텍스 지원시설부지 지구단위계획 변경을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작성자 고양시의회 작성일 2019/11/05 조회수 38
첨부파일  
고양시의회 건설교통위원회는 지난 11월 4일 일산서구청 대강당에서 킨텍스 지원시설부지 지구단위계획 변경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킨텍스 지원시설부지에 오피스텔의 허가 및 입주가 시작되면서 생활편의시설의 설치와 부지의 용도제한에 대한 갈등이 야기되고 있어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개최된 이번 토론회에는 고양시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이길용 위원장과 건설교통위원회 소속 의원을 비롯하여 학계 및 전문가, 관계 공무원, 지역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킨텍스 지원시설부지는 전시산업시설의 지원을 위한 부지로 2004년 지구단위계획 수립 시 주거용지에 필요한 노유자시설(어린이집), 근린생활시설은 불허 용도로 지정을 하였으나, 2012년 업무시설의 오피스텔 제한규정을 완화하여 대규모 오피스텔이 허가․입주됨에 따라 주거용지에 필수적으로 필요한 생활편의시설이 필요하게 되었다. 하지만 어린이집 설치가 불가하여 영유아 자녀를 맡기기 위해서 대화동이나 주엽동으로 이동해야 하는 불편사항이 발생하고 있다.

첫 순서로 고양시의회 정판오 시의원이 발제자로 나서 킨텍스 지원시설부지 지구단위계획 허용용도 중 노유자시설 추가 지정 등 오피스텔 입주자들의 민원 사항과 주민 제안 등에 대해 설명했다.

발제에 이어 진행된 토론회에서는 이길용 건설교통위원장, 정판오· 김운남 시의원, 최원철 한양대 교수, 조영원 일도엔지니어링 대표, 이경혜 김현미 국회의원 보좌관, 박완수 힐스아파텔 입주민 대표, 장석헌 대방디엠시티 입주예정자 대표가 전시시설 기능유지를 위한 용도제한과 오피스텔 주거용지에 필요한 생활편의시설 설치의 합리적인 해결 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건설교통위원회 이길용 위원장은 오늘 주민, 전문가, 관계공무원이 함께 모여 정책토론회를 개최하게 된 것은 한쪽만의 의견이 아닌 다양한 의견 수렴 및 서로의 입장을 이해하고 합의하는 과정이 필요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라며, 건설교통위원회에서도 가장 최선의 해결책이 도출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글목록
다음글 고양시의회, 청소년 의회체험교실 열어 
이전글 경기도북부시·군의장협의회, 제89차 정례회의 개최 
  • 목록보기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